8월이 아무리 덥더라도 집 매매는 멈출 수 없다를 보여주시듯 8월에도 빌라 매매는 많았습니다. (7월의 매매건수와 거의 동일합니다. – 99.6%)

빌라 매매가 많았던 동네 Top 20을 한번 살펴볼까요?

지역별 빌라 매매 건수

서울 빌라매매

 

강서구 화곡동은 매매 거래수로는 언제나 1등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2등인 양천구 신월동과 2배나 차이가 날 정도로 독보적인 1등이지요.

양천구 신월동도 총 68건으로 한결같이 2등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강동구 천호동(3위)과 암사동(7위)이 급상승했습니다. 신축빌라 위주로 말이죠. 그 부분은 추후 더 자세히 살펴보도록 하지요.

그 다음인 상도동, 신림동, 수유동은 전통적인 빌라 주거지역으로 언제나 많은 거래들이 꾸준히 있습니다. 빌라가 많은 지역이니 당연히 빌라 매매도 많지요.

빌라 매매가격이 높은 3곳을 보면, 방배동, 양재동, 천호동 순이네요. 여기서 천호동은 빌라 매매의 약 80% 정도가 신축빌라이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매매 금액이 높습니다.

지역별 매매된 빌라의 전용 면적

서울 신축빌라 매매

 

평균 전용면적이 54㎡가 넘는 곳은 강동구 천호동, 성북구 장위동, 은평구 신사동, 구로구 개봉동이 있습니다.

천호동은 신축빌라 위주이며, 장위동과 은평구 신사동은 빌라 연식이 조금 오래되었습니다.

개봉동이 빌라 연식과 빌라 가격적인 측면에서 중간 정도 되겠네요.

 

그럼. 지역별로 조금 더 자세히 살펴보도록 합시다.

Posted by WhiteBoard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